대한민국족구협회, 태권도진흥재단과 '업무협약 체결'

-‘대한민국 스포츠 발전 기여’를 비롯해, ‘KJA 심판 강화 훈련 및 지도자 교육 시 태권도원 이용’, ‘태권도원 시설 이용에 대한 편의 제공’
김명수 기자 | kkim4023@naver.com | 입력 2018-12-18 14:38:3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족구뉴스 김명수 기자] 대한민국족구협회(회장 박상순, 이하 KJA)가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 이상욱, 이하 재단)과 상호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난11일(화), 태권도원 운영센터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에는 KJA 박상순 회장과 재단 이상욱 이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업무협약을 통해 ‘대한민국 스포츠 발전 기여’를 비롯해, ‘KJA 심판 강화 훈련 및 지도자 교육 시 태권도원 이용’, ‘태권도원 시설 이용에 대한 편의 제공’을 한다.
  
재단은 이번 협약을 통해 KJA 측의 각종 교육과 행사, 족구 저변 확대 등에 ‘세계 태권도 성지, 태권도원’의 시설과 여건 등이 도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KJA 박상순 회장과 태권도진흥재단 이상욱 이사장 =대한민국족구협회제공

 


이날 태권도원을 방문한 KJA 박상순 회장은 “국기 태권도의 진흥·보급 등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태권도진흥재단과 태권도원에 감사한 마음을 전한다”라며 “앞으로 대한민국족구협회 소속 심판과 선수들이 태권도원을 찾아 기량을 갈고닦는 등 더욱 높은 수준의 족구를 통해 엘리트 스포츠이자 생활체육으로서 저변을 넓혀가는데 재단과 함께 노력하고자 한다”라고 했다.


재단 이상욱 이사장은 “17개 시도 지부에 1천2백여 명의 심판·지도자, 5백여 등록팀이 소속된 대한민국족구협회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상호 발전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 태권도와 태권도원을 족구 관계자들에게 알리고, 대한민국족구협회 소속 심판·지도자·선수들의 기량 향상을 비롯한 심신단련에 함께 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했다.

한편, 박상순 회장 등 KJA 임직원들은 업무협약 체결에 이어 태권도 시범공연 관람 등 태권도원을 견학했다.

 

[저작권자ⓒ 족구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

족구 in

+

해외족구

+

족구정보

+

많이본 기사

종합뉴스

+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