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1회 밀양아리랑배 영호남초청 족구대회 성황리 마무리

이초희 기자 / 기사승인 : 2022-06-22 11:20:27
  • -
  • +
  • 인쇄

경남 밀양시가 지난 19일 밀양종합운동장 보조구장에서 열린 11회 아리랑배 영호남초청 족구대회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 밀양시 제공

 

이번 대회에는 영호남 지역 78개 클럽 479명의 선수들이 참가해, 지역 화합과 세대 간 소통을 위한 축제의 장을 만들었다.

 

동호인층이 탄탄한 종목답게 숨어있던 고수들이 승부를 겨룬 결과, 일반부 대구청우 40대부 울산하나A 50대부 김해한일 60대부 창원60B 관내 일반부 태양 관내 장년부 태양B팀이 우승의 영광을 차지했다.

 

경기장을 방문한 김성규 부시장은 동호인들이 하나로 똘똘 뭉쳐 즐겁게 땀 흘리는 모습을 보고, 이런 게 진정한 족구의 묘미가 아닐까 싶다앞으로도 시민을 위한 축제의 장을 만들기 위해 대회 지원에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며 선수들을 격려했다.

 

올해로 11회째를 맞이한 밀양아리랑배 영호남초청 족구대회는 족구 종목의 저변 확대, 지역경제 활성화 등의 긍정적인 가치를 창출하며 밀양시 생활체육 발전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저작권자ⓒ 족구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최신기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