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청년지원센터...'여가지원-취미로 부업까지’ 운영.

김경민 기자 / 기사승인 : 2022-05-20 17:58:49
  • -
  • +
  • 인쇄
여가 생활을 부업으로 발전시켜 보세요...

수원에서 거주하거나 활동하는 만19~34세 청년.

수원시청년지원센터는 ‘2022 여가지원-취미로 부업까지’ 상반기 프로그램을 청년바람지대에서 운영한다.

18일 시작된 ‘2022 여가지원-취미로 부업까지’는 수원에서 거주하거나 활동하는 만19~34세 청년이 여가·취미 프로그램에 참여하면서 문화생활을 즐기고, 부업으로 발전시켜 수익 창출까지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다.

상반기 프로그램은 사진 촬영 및 보정(봄필, 김승현 대표), 캔들(유캔핸들, 박희지 대표), 프랑스 자수(수노리 스튜디오, 강미연 대표), 라탄(스튜디오 로티니, 윤선영 대표) 등 4개다.

‘사진촬영 및 보정’에서는 촬영 구도부터 라이트룸·색감·인물사진 보정, 사진 공부법을 강의한다. ‘캔들’ 강좌에서는 기초 이론을 배우고, 케이크·구름 캔들 등 만들기 실습을 한다.

‘프랑스 자수’에서는 프랑스 자수로 곰 브로치, 토끼 파우치 등을 만들어본다. 나만의 자수를 도안해 와펜(천으로 만든 문장)을 만드는 수업도 있다. ‘라탄(rattan)’에서는 캠핑 전등갓, 화병, 바구니 등을 제작한다.

‘2022년 여가 지원-취미로 부업까지’는 청년지원센터에서 처음으로 진행하는 프로그램이다. 수강생은 소정의 재료비만 부담하면 된다. 7월 7일까지 최대 8주간 주 1회 저녁 7시부터 강의한다.

상반기 참여자의 만족도 조사와 모니터링 결과를 바탕으로 프로그램을 보완해 7월에 하반기 프로그램 참여자를 모집할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수원시청년지원센터 청년바람지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족구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최신기사

x